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은행들, 오늘부터 신용대출 강력 규제

[앵커]
은행권이 오늘부터 1억 원을 웃돌거나 연 소득의 200%를 초과하는 신용대출을 규제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13일 금융당국이 오는 30일부터 신용대출을 규제하겠다고 밝혔지만 당국의 조치 발표 후 1주일 만에 신용대출이 1조5천억 원을 넘어서자 은행들이 1주일 앞서 규제를 시작한 것입니다.

박병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13일 금융당국은 오는 30일부터 신용대출 규제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연 소득 8천만 원이 넘는 고소득자의 1억 원 초과 신용대출에 대한 DSR,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을 40% 이내로 규제한다는 내용입니다.

당국의 이 같은 발표가 있자 은행권에는 미리 대출을 받으려는 사람들로 붐볐습니다.

[신용대출 고객 / 은평구 진관동 : 주식에 투자할 수도 있고 상황이 바뀌어서 부동산 재테크를 해야 하는 상황이 올 수도 있어 확보할 수 있을 때 여유 자금을 확보하는 차원에서 대출을 받았습니다.]

규제 시행에 앞서 대출을 받으려는 사람들이 몰려 불과 1주일 만에 1조5천억 원의 신용대출이 이뤄지자 은행들이 대출 총량 관리에 나섰습니다.

KB국민은행은 1억 원이 넘는 신용대출, 연 소득의 200%를 초과한 신용대출에 대한 심사를 대폭 강화했습니다.

금융당국이 밝힌 DSR 40% 규제 대상은 연소득 8천만 원이 넘는 고소득자이지만, KB국민은행은 소득과 관계없이 신용대출이 1억 원을 넘으면 규제를 적용합니다.

우리은행 역시 1억 원 초과 신용대출에 대한 규제를 전산 시스템 개발이 마무리되는 대로 30일보다 앞서 이번 주 실행할 예정입니다.

농협은 대출 한도와 우대금리를 줄이는 방법으로 신용대출을 억제하고 있습니다.

우량 신용대출과 일반 신용대출의 우대금리를 깎았고, 연봉이 8천만 원을 넘는 고소득자의 신용대출 가능 한도를 연 소득의 2배 이내로 축소했습니다.

은행들이 선제적으로 신용대출 규제에 나섬에 따라 코로나19에 따른 거리두기 조치 강화로 대출이 필요한 서민들은 더욱 어려운 상황으로 몰리고 있습니다.

YTN 박병한입니다.
  1.  07:00세상탐험 <21회> (본)
  2.  08:00수다학 <100회> (4)
  3.  08:30극찬기업 <24회> (4)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