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日 이틀 연속 신규 감염 최다...스가 총리, "회식 때도 마스크"

[앵커]
일본의 신규 감염자 수가 이틀 연속 코로나19 사태 이후 최다를 기록하면서 전국이 3차 유행으로 비상입니다.

하지만 스가 총리는 회식 때도 마스크를 쓰라는 말 외에 이렇다 할 대책을 내놓지 않은 채 여행과 외식 지원 캠페인을 계속 이어갈 생각인데요.

도쿄 이경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도쿄는 신규 감염자가 처음으로 하루 500명을 넘어서면서 이틀 연속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환자와 중장년층 감염이 늘고 있다는 점에서 심각한 상황으로 도쿄도는 보고 있습니다.

지난 9월 한 단계 낮췄던 코로나19 경계 수준도 최고 수준으로 다시 격상했습니다.

[코이케 유리코 / 도쿄도지사 : 경계 단계 최고 수위인 4단계가 된 것에 위기감을 갖고, 감염 확대 방지와 사회 경제 활동의 양립을 위한 시책을 추진해 나가겠습니다.]

도쿄도는 그러나 감염 예방을 위한 영업시간 단축이나 여행 등 외출 자제 요청은 따로 하지 않았습니다.

스가 총리도 전국 감염자 수가 2천 명을 넘어선 뒤 최대한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하면서도 구체적인 대책은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면서 큰소리로 얘기하다 감염되는 경우가 많다며 회식 때도 마스크를 써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 일본 총리 : 여러분에게 모두 '조용한 마스크 회식'을 부탁드리고 싶습니다. 저도 오늘부터 그렇게 하려고 합니다.]

급속한 감염 확산 속에 정부가 여행과 외식을 지원하는 정책을 이어가는 것을 놓고 논란도 커지고 있습니다.

이런 지원책이 전국에 감염을 확산시킨 한 요인인데도 개인위생을 강조하며 정부가 국민에게 책임을 떠넘기려 한다는 겁니다.

일본의사회는 지금 신속히 강력한 대책을 내놓지 않으면 감염이 걷잡을 수 없이 확산할 수 있다며 경고했습니다.

[나카가와 토시오 / 일본의사회장 : 국민 여러분 이번 주말 사흘 연휴를 참아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익숙해지지 말고, 코로나19를 우습게 보지 말아주십시오.]

경기가 조금씩 살아나기 시작했는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다시 사회 경제 활동을 제한하는데 일본 정부는 소극적입니다.

하지만 국민에게 각자 조심하자는 당부만으로 1·2차를 뛰어넘는 3차 유행을 통제할 수 있을지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도쿄에서 YTN 이경아입니다.
  1.  13:3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2)
  2.  14:00리얼수선예능 고쳐듀오 시즌2...
  3.  15:00도전 초소형 주택 <3회> (2)
  1.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그램 외...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