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이젠 들깨 농사도 기계화...농촌 일손 크게 절감

[앵커]
요즘 농사에는 기계가 많이 쓰이지만 들깨 농사는 수작업 과정이 많아 기계화가 어려웠습니다.

하지만 최근 농촌진흥청이 새로운 농기계를 개발해 농민들의 어려움을 크게 덜게 됐습니다

김동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밭이랑과 고랑을 지나며 들깨를 심고 있는 농기계.

자동으로 이랑에 구멍을 내고 들깨 모종을 심습니다.

수확 시기가 된 들깨도 새롭게 개발된 농기계가 쉽게 베어 가지런히 바닥에 내려놓습니다.

허리를 구부려 모종을 내고, 낫으로 직접 베어야 할 들깨 수확을 농기계가 대신합니다.

[안낙훈 / 증평군 들깨연구회장 : 낫으로 다 베어서 또 널어서 도리깨로 다 털었는데 지금은 탈곡기로 직접 해서 엄청 인건비도 저렴하게 되고 시간이 엄청나게 단축됩니다.]

베어진 들깨 줄기에서 들깨 탈곡도 수작업에서 농기계로 바뀌었습니다.

들깨밭 대부분은 이랑과 고랑이 고르지 않아 일반 농기계를 사용하고 싶어도 녹록지 않았습니다.

이번에 개발된 농기계는 맞춤형 작업은 물론 이물질 제거, 선별까지 가능한 것이 특징입니다.

[강연구 / 국립농업과학원 농업연구사 : 노동력이 너무 부족하고 고령화가 되어 있습니다. 기계화됨으로써 노동력을 감소시키고 또 노동강도도 줄여줌으로써 보다 쉽게 농사를 지을 수 있게 해 줄 수 있습니다.]

들깨 농사의 기계화로 작업시간과 노동력이 절반 이상 줄였다는 게 농촌진흥청의 시범 사업결과입니다.

농촌진흥청은 농가 의견수렴과 기술 보완을 거쳐 들깨 기계를 전국에 확대 보급하기로 했습니다.

YTN 김동우[kim114@ytn.co.kr]입니다
  1.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2.  24:00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44회...
  3.  24:30황금나침반 <245회> (4)
  1.  [종료] 2021년 YTN사이언스 특집 프로...
  2.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