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거리두기 2단계 완화...다시 활기 띤 서울 곳곳 번화가

[앵커]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완화된 뒤 맞이하는 첫 저녁이었습니다.

밤 9시 이후에도 식당·주점 등 매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는데 서울 곳곳 번화가는 다시 활기를 띤 모습이었습니다.

정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밤이 깊은 시간에도 시민들은 식당에서 서로 웃으며 이야기를 나눕니다.

갈 곳을 천천히 정해도 이전처럼 문을 닫을까 서두를 필요는 없습니다.

밤 9시 이후에도 식당과 주점 매장 이용이 가능해졌기 때문입니다.

홍대입구역 버스정류장도 밤늦게 귀가하는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서울시는 거리두기 2단계가 적용된 오늘부터 밤 9시 이후 시내버스 통행량을 다시 늘렸습니다.

시민들은 익숙하게 발열 체크와 명부작성을 한 뒤 2주 만에 되찾은 늦은 술자리를 즐깁니다.

[김호준 / 서울 서초동 : 자유를 오랜만에 느낀 것 같아서 좋습니다. 그래도 걱정되는 만큼 조금은 떨어져서 앉으려고 했음.]

상인들은 누구보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완화를 기다렸습니다.

하지만 평일인 데다가 워낙 위축된 경기 탓에 밤 9시 이후 손님이 많지 않다고 느낀다고 설명합니다.

[김영란 / 서울 신천동 : 손님 올까 기대했는데 큰 기대가 없어요. 직장인들이 움직여야 하는데 직장인들도 안 나오고 힘듭니다.]

퇴근 인파가 몰리던 종로 '젊음의 거리'도 다시 불이 켜졌습니다.

간만에 동료와 술 한잔을 기울인 직장인들이 하나둘 집으로 돌아갑니다.

[강건영 / 서울 성북동 : 일 끝나고 분위기도 안 나서 술집이나 음식점을 찾게 되죠. 들어가면 떨어져서 앉게 해주는 게 다행인 부분이고요.]

상인들은 밤 9시 이후 장사를 포기해야 했던 2.5단계가 많은 상처를 남겼다고 설명합니다.

코로나 때문에 반 이하로 줄어든 수입을 그리워하게 될 줄은 몰랐다는 겁니다.

[종로 '젊음의 거리' 호프집 사장 :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된 것에 대해 감사하지만 그것보다 더 큰 어려움이 있어서…. 임대료나 인건비나 밀린 임금들을 어떻게 해결해야 할지가 제일 걱정입니다.]

정부는 소상공인을 생각해 거리두기를 완화했지만 방역의 고삐는 풀 수 없다며, 앞으로도 각 부처와 지자체를 위주로 식당과 주점에서 지침을 준수하는지 점검에 나설 계획입니다.

YTN 정현우[junghw5043@ytn.co.kr]입니다.
  1.  02:00한국사 探 시대의 아픔을 간...
  2.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4)
  3.  04:00세상탐험 <3회> (5)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