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신생아 매일 쓰는 수유쿠션에서 유해물질 검출

[앵커]
신생아에게 젖이나 우유 먹일 때 편하게 먹일 수 있도록 돕는 수유쿠션 일부 제품에서 유해 물질들이 검출됐습니다.

문제의 제품들을 판매한 업체들은 판매를 중지하고 소비자가 요청하면 교환·환급해주기로 했습니다.

차유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온라인쇼핑몰에서 인기가 많은 수유쿠션입니다.

아기에게 젖이나 우유 먹일 때 손목이 아프지 않도록 팔을 받쳐주는 육아용품입니다.

산모와 신생아가 자주, 장시간 사용하는 만큼 안전이 중요한데 일부 제품에서 유해물질들이 검출됐습니다.

소비자원이 16개 제품을 검사했는데 3개 제품 지퍼 쪽에서 어린이 지능 발달 저하 등을 유발할 수 있는 '납'이 안전기준의 최대 3.1배 이상 초과해 검출됐습니다.

쿠션 형태를 유지하기 위해 사용하는 스펀지 형태 내장재에서도 유해물질들이 나왔습니다.

3개 제품 내장재에선 눈, 코, 목 점막을 자극하는 유해물질이 과다하게 있었고, 발암물질인 폼알데하이드가 일반적인 기준치의 2배 이상 검출된 제품도 있었습니다.

[신국범 / 소비자원 안전감시국 제품안전팀 팀장 : 합성수지 제품은 제조 과정에서 많은 화학 물질이 사용되기 때문에 공정 관리가 미흡할 경우 완제품에 잔류하게 되어 휘발성 유기 화합물이 공기 중에 방출될 우려가 큽니다.]

일반적으로 수유쿠션은 최장 6개월까지, 하루 평균 5시간 이상이나 쓰는 것으로 나타나 면역력이 약한 신생아에게, 위해 우려가 클 수밖에 없습니다.

[아기 엄마 : 아기들이 쓰는 건데, 면역력도 약한 아기들인데 아기들 쓴 제품에 그런 것들이 나왔다고 하면 매우 충격적이죠.]

소비자원은 업체들이 자발적으로 판매를 중지하고 소비자 요청 시 교환·환급주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YTN 차유정입니다.
  1.  01:00사이언스 스페셜 <코로나 19 ...
  2.  02:00생명의 신비, 지구 생명의 근...
  3.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