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美 시카고 번화가 폭동·약탈...경찰과 총격전도

[앵커]
미국 시카고의 최대 번화가에서 심야에 대규모 폭동과 약탈이 일어나 경찰과 총격전까지 벌어졌습니다.

백여 명이 체포됐고 경찰도 십여 명 다쳤습니다.

워싱턴 강태욱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기자]
'환상의 1마일'로 불리는 미국 시카고 도심 번화가 미시간애비뉴입니다.

입구와 창문이 깨진 곳으로 사람들이 몰려 들어갑니다.

나오면서는 두 팔 가득 물건을 들고나옵니다.

아예 자동차를 대놓고 훔쳐온 물건을 싣는 경우도 있습니다.

경찰은 폭도들이 대형 매장과 명품 고급 상점들을 돌면서 이 같은 짓을 저질렀다고 전했습니다.

진압에 나선 경찰을 향해 사제 최루탄을 쏘고 돌을 던지며 총격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인근 주민들은 공포에 떨 수밖에 없습니다.

[앨란 프리맨 / 인근 주민 : 아침 일찍 달리기하러 밖으로 나가곤 했습니다. 더는 하지 않습니다. 밤에도 걷고는 했는데 그만둬야겠습니다.]

피해를 본 상가들은 날이 밝으면서 창문에 합판을 대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경찰은 중간발표를 통해 2명이 총에 맞고 100여 명이 체포됐으며 경찰관 13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데이비드 브라운 / 시카고 경찰청장 : 범죄자들은 그들의 행동에 대한 확신과 결과가 없을 것이라는 자신감으로 거리로 나섰습니다. 그리고 나는 무엇보다도 이 비겁한 행동들이 우리 도시를 인질로 잡는 것을 허락하지 않겠습니다.]

시카고 경찰은 당분간 저녁 8시 이후부터 다음 날 아침 6시까지 시카고 도심 진입을 통제하기로 했습니다.

로리 라이트풋 시카고 시장도 긴급 회견을 열고 사태를 규탄하면서 폭동과 약탈이 인근 지역으로 확대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워싱턴에서 YTN 강태욱[taewookk@ytn.co.kr]입니다.
  1.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2.  04:00다큐S프라임 색과 기능의 융...
  3.  05:00제2의 인생 <21회> (본)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