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물에 잠기고, 토사가 휩쓸고...하늘에서 본 수해 현장

[앵커]
수마가 할퀴고 간 남부지방은 피해가 심각합니다.

제방이 무너진 섬진강변 마을은 상당수가 물에 잠겼고, 산사태가 발생한 전남 곡성에는 당시 처참한 모습이 그대로 남았습니다.

하늘에서 본 수해 현장, 김승재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전북 남원의 섬진강, 강물을 막던 제방이 무너지면서 인근 마을 상당수가 물에 잠겼습니다.

동네를 이어주던 길과 논밭은 사라졌고, 전신주와 비닐하우스도 머리만 드러냈습니다.

급류에 휩쓸려 내려와 다리에 쌓인 잔해와 칼로 자른 듯 무너진 도로는 폭우의 위력을 보여줍니다.

산사태가 일어난 전남 곡성의 성덕마을입니다.

골짜기 사이로 엄청난 양의 토사가 쏟아져 내렸습니다.

흙더미가 쓸고 간 현장에선 마을의 흔적을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입니다.

비는 그쳤지만, 사상자까지 발생했던 당시의 긴박함이 그대로 느껴집니다.

역시 물 폭탄이 쏟아졌던 전남 구례입니다.

도로변에는 물이 빠진 뒤 말리기 위해 내놓은 가재도구와 집기류가 길게 늘어섰습니다.

도로 곳곳에 어지럽게 쌓인 쓰레기 더미가 수해 복구의 어려움을 보여줍니다.

경남 하동의 화개장터.

마을을 가득 채웠던 강물이 빠지면서 수마가 남긴 상처가 고스란히 드러났습니다.

중장비를 동원해 한가득 쌓인 쓰레기를 한 곳으로 모으고 트럭에 싣습니다.

자원봉사자가 속속 도착한 가운데 주민들은 하루 종일 흙탕물이 쌓인 도로를 치우며 정비 작업에 힘썼습니다.

YTN 김승재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1.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2.  04:00다큐S프라임 색과 기능의 융...
  3.  05:00제2의 인생 <21회> (본)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