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미중 갈등 악화일로인데 아이폰 중국 판매는 급증...중국의 실체는?

[앵커]
미중 관계가 나빠지자 중국도 '미국 때리기'에 나서면서 내부 결속에 나섰습니다.

하지만 중국에서 미국의 상징인 아이폰 판매가 급증하는 상반된 모습도 나타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강성웅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두 달 넘게 계속되고 있는 미국의 인종 차별 반대 시위.

중국 관영 매체들은 최루탄이 난무하는 미국의 폭 력 시위 현장을 연일 주요 뉴스로 전하고 있습니다.

[관영 CCTV 방송 보도 : (미국 포틀랜드에서) 일부 공무원들조차 연방정부 요원들이 오히려 상황을 더 악화시키고 있다고 비판하고 있습니다.]

흑인 인권침해 논란을 일으켰던 미국 경찰의 과잉 진압 사례들도 상세히 소개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코로나19 사망자가 15만 명을 넘어 세계에 서 가장 많다는 것도 중국 매체의 단골 뉴스입니다.

허술한 미국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을 중국 정부도 대놓고 비난하고 있습니다..

[자오리젠 / 중국 외교부 대변인 (지난달 29일) : 미국 정치인들은 국내 코로나19에 조속히 대응 하고 국민의 생명을 구하는 데 최우선 순위에 두기를 바랍니다.]

중국도 총력전으로 미국 때리기에 나서고 있지만 상반된 현상도 보이고 있습니다.

미국의 대표 상품 아이폰은 지난 2분기 중국에서 1,300만 대가 팔려 1년 전보다 63%나 급증했습니다.

아이폰의 중국 시장 판매 증가율은 32%로 중국의 국민 기업 화웨이 스마트폰보다도 훨씬 빨랐습니다.

같은 기간 미국 테슬라 전기차의 중국 판매량도 1년 전보다 두 배가 늘면서 급성장하고 있습니다.

중국은 그러나 첨단 기술 면에서도 미국을 추격할 수 있다며 내부 결속을 다지고 있습니다.

중국판 GPS로 불리는 '베이더우' 구축 성공 행사 에는 시진핑 주석이 직접 참석할 예정입니다.

중국이 내부 결속의 고삐를 죄고 있는 것은 미국 과의 오랜 갈등으로 어려운 시기에 처해 있음을 스스로 보여주는 거라는 해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YTN 강성웅[swkang@ytn.co.kr]입니다.
  1.  04:00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29회...
  2.  04:30녹색의 꿈 가뭄과 폭우 어떻...
  3.  05:30이제 만나러 갑니다 <29회> (...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