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단독] 확진자 '밀접 접촉자' 빠르고 정확하게 찾는다

[앵커]
코로나 방역의 열쇠는 확진자 동선을 추적해 접촉자를 최대한 빨리 찾아내는 일입니다.

휴대전화 기지국 접속 기록이나 블루투스 통신 기술이 많이 쓰이는데, 정확도나 효율성이 떨어지는 건 물론 개인정보 유출 우려도 없지 않았습니다.

한 국내 중소업체가 접촉자를 골라내는 정확도는 획기적으로 높이고 개인 정보가 샐 염려를 크게 줄인 기술을 개발했습니다.

기정훈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사람을 찾기란 그리 쉬운 일이 아닙니다.

휴대전화 기지국 접속 기록으로 찾으면 터무니없이 많은 사람이 나오기 마련이고, 대상을 좁혀준다는 블루투스 기술 역시 전파를 쓰기 때문에, 확진자가 버스를 탔다면 그 버스를 뒤따르는 다른 버스 승객들까지 접촉자로 간주하기 쉽습니다.

국내 중소업체가 카페의 앱 주문 서비스에서 실마리를 찾았습니다.

손님이 카페에 들어서면 앱으로 미리 주문한 커피가 바로 나오는 서비스.

거기 쓰이는 융합 비컨이 열쇠입니다.

위치를 알려주는 장치인 비컨은 대개 전파만 사용하지만, 초음파까지 사용하는 융합 비컨은 유리 벽 밖에 서 있는 손님과 안에 들어온 손님을 구별할 수 있습니다.

이 같은 기술로 검사할 필요 없는 가짜 접촉자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는 겁니다.

[안경훈 / 위치정보솔루션업체 대표 : GPS가 도달할 수 없는 실내공간에서의 위치 값을 가지고 다양한 서비스를 하고 있었는데요, 코로나가 터지면서 감염자와 같은 동선에 있었던 접촉자들을 선별할 때 저희 기술이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선별진료소에서 의사가 확진 판정을 앱에 입력하면, 실제 접촉한 사람들 앱에 '확진자 접촉 사실'이 자동으로 통보됩니다.

모든 것을 앱 설치 정보만으로 운영해 휴대전화 기지국 방식이나 QR코드 방식에 비해 개인 정보 유출 우려도 크게 줄일 수 있습니다.

[안경훈 / 위치정보솔루션업체 대표 : 서버에 어떤 개인정보도 보관하지 않고 확진자와 접촉한 사람에게 접촉 사실을 통보해 주는 시스템이기 때문에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우려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국민 모두 앱을 설치해야 한다는 게 장애물.

그러나 입국자들이 모두 자가격리 앱을 설치하는 사례도 있고, 코로나와의 공존 방법이 모색되고 있는 만큼, 검토해 볼 가치는 충분해 보입니다.

YTN 기정훈[prodi@ytn.co.kr]입니다.
  1.  01:00사이언스 스페셜 <코로나 19 ...
  2.  02:00생명의 신비, 지구 생명의 근...
  3.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