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C형간염, 무증상·백신 없어 더 위험…숨은 환자 찾아 관리해야

[앵커]
오늘은 세계보건기구 WHO가 정한 '세계 간염의 날'입니다.

B형간염과 함께 C형간염도 만성화되면 간암을 일으킬 수 있는데요.

C형 간염 환자의 80%가량이 감염 여부를 알지 못하고 있어, 숨은 환자를 찾아내 확산을 관리하는 대책이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한영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C형간염은 B형간염과 함께 간암 발생의 주요 원인으로 꼽힙니다.

국내 간경변증과 간암 환자의 10∼15%는 C형간염 바이러스 감염이 원인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C형간염은 대부분 증상이 없어 건강검진 등을 통해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증상을 느끼는 경우는 6% 정도에 불과합니다.

[C형 간염 완치자 (61세) : 선생님이 보시더니 지금 잘 오셨는데 간경화 왔다 갔다 하는 사이에 오셨기 때문에 더 늦었으면 진짜 힘듭니다 그러시더라고.]

국내 C형간염 환자는 30만 명 정도로 추정됩니다.

하지만 이 중 치료를 받은 환자는 20% 정도이고, 나머지 80%는 본인이 감염됐는지조차 모른 채 병을 키우고 있습니다.

[C형간염 완치자 (55세) : 미리 발견하는 게 제일 좋은 것 같아요. 저는 아무 증상이 없었는데 미리 발견하면 이렇게 좋고 그게 오래가면 간암으로 발전된대요.]

C형간염 바이러스는 코로나19처럼 돌연변이가 심해 개발된 예방 백신이 없습니다.

과거에는 완치율이 50%에 불과하고 약물치료도 부작용이 많아 치료를 중단한 사례도 많았지만, 최근에는 치료제 효능이 높아져 대부분 완치됩니다.

[임영석 / 서울아산병원 소화기내과 교수, 대한간학회 총무이사 : C형간염 치료제는 획기적으로 발전했고요. 경구약 조차도 세대 세대를 거듭하면서 지금 3세대 약들은 유전자형에 관계없이 간경화증이 있다 하더라도 이전에 인터페론 치료를 실패했다 하더라도 8주간 치료로 99% 완치가 가능합니다.]

세계보건기구는 2030년까지 C형간염 퇴치를 목표로 국가별로 계획을 수립하라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미국과 프랑스, 대만 등은 정부 주도로 범국가적인 검진과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도 40대 이상 연령대 국민을 대상으로 국가 검진시스템을 도입하면 의료비를 절감하면서 국내 C형간염 퇴치도 가능하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합니다.

YTN 한영규입니다.
  1.  04:00브라보 K-사이언티스트 <29회...
  2.  04:30녹색의 꿈 가뭄과 폭우 어떻...
  3.  05:30이제 만나러 갑니다 <29회> (...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