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science 취재파일 바이오 위클리 사이언스 HOT5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32개국 과학자 239명 "코로나19는 공기를 통해서도 감염"…WHO에 '예방 수칙' 수정 촉구

[앵커]
전 세계 과학자 239명이 세계보건기구에 공개 서한을 보내 코로나19의 공기감염 가능성을 제시하며 '코로나19 예방 수칙' 수정을 촉구했습니다.

과학자들은 이번 주 과학저널에 이런 내용의 공개서한을 게재할 계획이라고 뉴욕타임스가 보도했습니다.

박상남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뉴욕타임스는 4일 자 보도에서 과학자들의 코로나19 공기 감염 가능성 주장을 상세히 보도했습니다.

실내 공기 중에 떠다니는 바이러스 미세 입자로 전염이 일어날 수 있음을 보여주는 많은 증거가 있다는 겁니다.

하지만 WHO는 아직까지 코로나19 확산이 주로 감염자들의 호흡기 비말에 의해 일어난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베네데타 알레그란치 WHO 감염통제국장은 "최근 몇 달간 공기 감염 가능성을 검토해 왔지만 이를 뒷받침하는 명백한 증거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뉴욕타임스는 이날 보도에서 WHO 자문위원을 포함해 20여 명의 과학자를 인터뷰한 결과라며 공기 감염 가능성에 무게를 실었습니다.

즉, 코로나19가 비말의 크기에 관계없이 공기를 통해 전염되고, 호흡할 때 사람들을 감염시킨다는 전문가들의 지적을 전했습니다.

뉴욕타임스는 특히 WHO의 감염예방통제위원회가 지나치게 의학적인 관점을 고수해 방역 수칙의 갱신이 너무 느리게 이뤄진다는 전문가들의 지적도 덧붙였습니다.

지난 4월에도 관련 전문가들은 WHO에 코로나19가 공기를 통해 감염된다는 증거가 쌓이고 있다는 점을 고려해야 한다고 촉구한 바 있습니다.

당시에도 WHO는 회의를 소집했지만 손 씻기를 옹호하는 몇 명의 전문가 주도로 토론이 이뤄져 기존 예방 수칙 권고는 그대로 유지됐다고 이 신문은 전했습니다.

전 세계 32개국 과학자 239명이 WHO에 보낸 공개서한은 이번 주 한 과학저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입니다.

YTN 박상남입니다.
  1.  05:30이제 만나러 갑니다 <30회> (본)
  2.  07:00인생 고수 <74회> (본)
  3.  07:30사이언스 포럼 <155회> (2)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모니터요원 선...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