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과학의 달인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공인인증서 독주시대 끝났다...경쟁체제로 더 쉽고 간편하게

[앵커]
초스피드 시대에 까다롭고 불편하게 여겨져 온 공인인증서가 앞으로 서서히 사라질 것으로 보입니다.

민간인증서도 공인인증서와 함께 사용할 수 있도록 한 관련법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공인인증서의 독점적 지위가 사라지게 됐기 때문입니다.

보도에 이종수 기자입니다.

[기자]
전자서명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습니다.

전자서명법 개정안은 공인인증서 대신 민간인증서도 쓸 수 있도록 한 것.

21년 전에 도입된 공인인증서는 10자리 비밀번호를 넣어야 하고 특정기술환경에서만 작동하는 데다 해마다 본인 인증을 통해 갱신해야 하는 등 불편하단 불만이 많았습니다.

[김태환 / 일식집 종업원 : 공공기관 사이트에 들어갈 때마다 갱신이 안 돼 있으면 새로 은행 사이트에 들어가 받는 것도 번거로웠고 외부에서 공인인증서 다른 컴퓨터로 받는 것도 불가능하기 때문에….]

앞으로는 여러 민간 인증서가 기존의 공인인증서와 같은 효력으로 사용될 수 있는데 그 가운데 하나로 '카카오페이' 인증이 거론되고 있습니다.

첫선을 보인 지 만 3년도 안 됐지만, 이달 초 사용자 천만 명을 돌파하고 도입 기관 수는 100곳을 넘었습니다.

[박상현 / 카카오페이 인증사업실 과장 : 카카오페이 인증은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해 보안성을 한층 높였고 액티브 엑스 같은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도 카카오톡만 깔려 있으면 바로 이용할 수 있어….]

은행권이 모여 만든 뱅크 사인도 한 번 발급하면 여러 은행에서 사용할 수 있고 유효기간이 3년인 장점이 있습니다.

KB국민은행, IBK기업은행 등 대형은행들도 자체적으로 인증 방식을 속속 도입했습니다.

여기에 이동통신 3사가 손잡고 출시한 본인 인증 앱 패스도 올해 초 발급 건수 천만 건을 돌파하며 자리 잡아 가고 있습니다.

이번에 전자서명법 개정안이 통과됐지만 기존 공인인증서 사용자는 유효기간이 끝나기 전까지 그대로 문제없이 쓸 수 있습니다.

다만 이 인증서를 갱신할 경우에는 금융결제원 인증서로 바뀌게 됩니다.

YTN 이종수[jslee@ytn.co.kr]입니다.
  1.  13:40천 개의 비밀 어메이징 스토...
  2.  15:00월드베스트 그곳에 가면 최고...
  3.  16:00야생의 사바나 망토개코원숭...
  1.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운동 기간(4/2~1...
  2. [종료] YTN 사이언스 유튜브 채널 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