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올 것이 왔다...대응 전략 전환해야"

[앵커]
전문가들은 지역사회 감염이 시작됐다는 당국 발표에 '올 것이 왔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바이러스 '봉쇄'에 맞춰진 '코로나 19' 대응 전략을 피해를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전환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김진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확진 환자에 변화가 생긴 것은 29번 환자부터였습니다.

해외 위험지역을 다녀오지도, 확진 자와 접촉하지도 않았는데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30번·31번 환자도 마찬가지였고 이후 환자가 급증했습니다.

감염병 전문가들은 '코로나 19'가 외부 유입 단계를 지나 지역사회 감염 단계로 접어들었다고 진단합니다.

중국에 대한 입국 제한 조치를 열어놓은 이상 '올 것이 왔다'는 겁니다.

[김동호 / 원자력병원 감염관리팀장 : 위험 요인이 계속 있었기 때문에 그런 부분들이 조금씩 어딘가에 전파되고 있었던 것입니다. 따라서 방역 전략도 수정이 불가피해졌습니다.]

전문가들은 우선 기저 질환자, 고령자 등 취약계층은 환자를 빨리 찾아내고 치료해 사망자를 줄이는 전략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환자가 급증하면서 의료기관별 업무 분담 체계 마련도 시급합니다.

감염학회는 경증 의심환자의 선별진료를 보건소로 일원화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의료기관 응급실은 일반 진료가 필요한 환자에서 '코로나 19'를 감별하는 역할을 담당해 의료 기관 내 전파를 차단해야 한다는 겁니다.

전문가들은 '코로나 19' 사태가 새 국면에 접어든 만큼 대응 전략도 바이러스 '봉쇄'에서 피해 '최소화'로 전환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YTN 김진두입니다.
  1.  05:30시간이 빚어낸 부산의 맛 <4...
  2.  06:00헬로코리아 <8회> (본)
  3.  06:30명물인생 (본)
  1.  [종료] YTN 사이언스 유튜브 채널 구...
  2.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