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봄인 줄 알았는데'...제주, 폭설·강추위 찾아와

[앵커]
지난주만 해도 봄 날씨를 보인 제주에 이번에는 한파와 폭설이 찾아왔습니다.

제주 전 지역에 올겨울 들어 첫 대설 주의보가 발효됐고

한라산에는 대설 경보 속에 50cm 넘는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보도에 고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봄꽃이 하나둘 피어나 곳 봄이 올 것만 같던 제주에 폭설과 한파가 찾아왔습니다.

초록빛을 자랑하던 녹차 밭도 몰아친 눈보라에 하얗게 변해갑니다.

마을 안 도로와 집에는 내린 눈이 제법 쌓였습니다.

올겨울 처음으로 마음껏 눈을 본 꼬마 아이는 마음이 즐겁습니다.

[최윤 : 좋았어요, 눈사람 만드는 게 재미있었어요.]

눈이 잘 내리지 않는 제주 시내에는 '싸락 우박'이 내릴 정도로 대기가 불안해 눈보라가 몰아쳤다가 그치기를 반복했습니다.

시민들은 봄날 같았던 날씨가 갑자기 추운 겨울로 돌아가자 적응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강민석 / 고등학생 : 너무 갑자기 추워져서 적응이 안 되는 것 같아요. 제주는 따뜻하다가 오늘 갑자기 추우니까요.]

한라산에는 대설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50cm 넘는 폭설이 내렸습니다.

중산간 지역에도 3∼6cm의 눈이 쌓였습니다.

제주 전 지역에도 올겨울 들어 첫 대설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주요 산간도로는 차량 운행이 통제됐습니다.

강풍 특보가 내려진 제주공항에는 다른 지역 기상 악화로 항공기 50여 편이 운항에 차질을 빚었습니다.

YTN 고재형[jhko@ytn.co.kr]입니다.
  1.  04:00다큐S프라임 배려와 희망의 ...
  2.  05:00뉴스캠핑 <9회> (본)
  3.  05:30시간이 빚어낸 부산의 맛 <4...
  1.  [종료] YTN 사이언스 유튜브 채널 구...
  2.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