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28번 환자 뒤늦은 확진...무증상 감염? 자기증상 몰랐다?

[앵커]
새로 확인된 28번 환자는 3번 환자와 함께 지난달 20일 중국 우한에서 입국했는데 확진 시점이 매우 늦어 의문을 낳고 있습니다.

증상이 없는 무증상 감염이거나, 당시 복용하던 약 때문에 자신의 가벼운 증상을 몰랐거나 둘 중 하나일 것으로 당국은 보고 있습니다.

김승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28번 환자인 30살 중국 여성은 지난달 20일 3번 환자인 54살 한국 남성과 함께 우한에서 입국했습니다.

지난달 26일 3번 환자가 확진된 직후 경기도 일산 3번 환자의 어머니 집에서 자가 격리됐습니다.

28번 환자는 자가격리 만료 시점을 앞두고 지난 8일 1차 검사를 한 결과 양성과 음성의 경계 수준에 해당하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그래서 지난 9일과 10일 2차례 검사를 다시 해 최종적으로 양성으로 판정됐습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 바이러스의 양이 매우 경미하게 미미하게 양이 적었습니다. 그러다 보니까 양성 음성의 경계선상을 계속 왔다 갔다 하다가 마지막 검사할 때는 조금 양성 범위 안으로 들어와서 양성으로..]

28번 환자는 3번 환자가 격리되기 전까지 동선이 거의 일치해 가장 밀접하게 접촉한 사람인데도 자가 격리 15일 만에야 확진됐습니다.

환자는 입국 직후 성형외과 치료를 받고 소염진통제를 복용했는데 당국은 이 때문에 증상 확인에 제한이 있었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정은경 / 중앙방역대책본부장 : 3번 환자하고의 밀접한 접촉으로 전파됐을 가능성, 그리고 그 이후에 약간 경미한 증상이 있었지만 주관적인 그런 증상을 인지하지 못해서 조기에 환자로 발견하지 못했을 가능성...]

아무 증상 없이 양성이 나온 무증상 감염인지, 아니면 투약으로 인해 자신의 가벼운 증상을 인지하지 못한 것인지, 당국이 심층 조사를 통해 밝혀야 할 사안입니다.

YTN 김승재입니다.
  1.  05:30시간이 빚어낸 부산의 맛 <4...
  2.  06:00헬로코리아 <8회> (본)
  3.  06:30명물인생 (본)
  1.  [종료] YTN 사이언스 유튜브 채널 구...
  2.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