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말레이 "세계 쓰레기통 되지 않을 것"...컨테이너 150개 반송

말레이시아 정부는 "세계의 쓰레기통이 되지 않을 것"이라며 올해도 플라스틱 등 쓰레기가 담긴 컨테이너를 계속 반송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요비인 말레이시아 에너지·기술·과학·기후변화·환경부 장관은 20일 기자회견에서 "작년 하반기부터 150개의 컨테이너를 13개 부유한 국가로 돌려보냈고, 올해 중순까지 추가로 110개의 컨테이너를 반송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말레이시아를 세계의 쓰레기통으로 만들려는 자들은 꿈에서 깨라"고 경고했습니다.

150개 컨테이너 중 프랑스로 43개, 영국 42개, 미국 17개, 캐나다 11개, 스페인으로 10개가 돌려 보내졌습니다.

요비인 장관은 "주요 항구의 쓰레기 밀수를 단속하고, 200개 이상 불법 플라스틱 재활용 공장을 폐쇄한 결과 총 3천7백t의 폐기물이 성공적으로 반송됐다"며 "말레이시아 정부는 반송 비용을 단 한 푼도 지불하지 않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추가로 반송할 110개의 컨테이너 중 60개는 미국으로, 15개는 캐나다, 14개는 일본으로 향할 예정이라고 현지 매체들은 보도했습니다.

2018년 중국이 플라스틱 쓰레기 수입을 금지한 뒤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 국가들은 선진국의 쓰레기가 담긴 컨테이너가 밀수입되면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1.  09:00한국사 과학탐 한양 VS 경주 ...
  2.  10:00다큐S프라임 <151회> (2)
  3.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1.  [종료] YTN 사이언스 유튜브 채널 구...
  2.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