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열대성 폭풍 북상에 美뉴올리언스 주민 1만명 강제 대피령

멕시코만에서 허리케인급으로 발달해 북상 중인 열대성 폭풍 '배리'의 영향으로 미 남부 루이지애나주 최대 도시 뉴올리언스 인근 주민 만여 명에게 강제 대피령이 내려졌다고 AP통신 등 미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존 벨 에드워즈 루이지애나 주지사는 현지 시간 11일 뉴올리언스 남동쪽 플레이크마인스패리시 지역 주민들에게 강제 대피령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에드워즈 주지사는 전날 뉴올리언스 등에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미 국립기상청(NWS)과 국립허리케인센터(NHC)는 루이지애나 동부 지역에 최고 500㎜의 폭우가 더 내릴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허리케인센터는 열대성 폭풍 배리가 해안에 상륙하면 풍속이 시속 120㎞에 달해 카테고리 1등급 허리케인으로 발달할 것으로 관측했습니다.

뉴올리언스는 지난 2005년 허리케인 카트리나로 도시 전역의 80%가 침수하면서 주민 1,500여 명이 숨지는 등 최악의 재난을 겪었습니다.
  1.  10:30팩트체크 한일경제전쟁 <6회>...
  2.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3.  11:25황금 나침반 <186회> (4)
  1.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