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별별 이야기 내 몸 보고서 날씨학개론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KAIST에 100억 원 대 기부...'4차 산업혁명 선도' 당부

[앵커]
한 부부가 나라 발전을 위해 써달라며 KAIST에 100억 원대 부동산을 기부했습니다.

'노블레스 오블리주', 이른바 '가진 자의 도덕적 의무'가 4차 산업혁명과 과학 인재양성의 버팀목이 되고 있습니다.

이정우 기자입니다.

[기자]
초로의 부부가 KAIST를 찾았습니다.

대학 혁신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도록 발전기금을 전달하기 위해서입니다.

100억 원대 부동산을 쾌척한 곽성현 한국링컨협회 이사장과 김철호 아이팩 회장 부부의 바람은 나라 발전과 인재 양성입니다.

[곽성현 / KAIST 발전기금 기부자 : 이 대학은 좀 더 세계적으로 나라를 위해서 과학적인 일을 많이 부각한 것 같고 해서요, 참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부부가 기부한 부동산은 경기도 분당 서울대 병원 인근의 금싸라기 땅으로 전해졌습니다.

곽성현 이사장은 '누구에게나 악의없이 대하고, 모두에게 베풀며, 옮음에 대하여는 확고하라'는 미국 링컨 대통령의 정신을 토대로 2년 전 한국링컨협회를 설립했습니다.

KAIST 지식대학원 책임교수와 법률자문역을 맡았던 김철호 회장 역시 융합학문 개척과 글로벌 지식재산 전문가 양성에 한몫했습니다.

KAIST는 이들 부부의 뜻을 존중해 33만㎡ 터에 4차 산업혁명 핵심센터를 구축하기로 했습니다.

[신성철 / KAIST 총장 : 교육과 연구와 기술사업화가 융합된 그런 기업가 정신 캠퍼스를 만들어서 다가오는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한민국의 희망의 전진기지로 만들어 가려고 합니다.]

KAIST 고액 기부자는 지난 2001년 정문술 회장의 300억 원을 시작으로 박병준 회장 100억 원, 류근철 박사 578억 원, 김병호 회장 350억 원 등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KAIST는 개교 50주년을 맞는 오는 2021년까지 총 1조 원 규모의 발전기금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YTN 이정우[leejwoo@ytn.co.kr]입니다.
  1.  10:00수다학 <34회> (본)
  2.  10:30팩트체크 한일경제전쟁 <6회>...
  3.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특집·파일럿 프로...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