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메인로고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내 몸 보고서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버려진 목재로 친환경 전기 생산한다

[앵커]
버려진 목재를 이용해 친환경 전기를 생산하는 시대가 열렸습니다.

산림에서 얻는 바이오매스, 즉 생물 연료를 활용해 전기를 생산하고 동시에 산림보호와 환경보전에 도움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

이정우 기자입니다.

[기자]
숲 가꾸기를 통해 나오는 나뭇가지 등을 이용해 펠릿을 만드는 공장입니다.

이곳에서 처리하는 목재는 하루 천여 톤.

연간 목재 펠릿 30만 톤을 생산하는 동양 최대 규모입니다.

수집 비용이 많이 들어 전국 산속에 남겨진 다양한 산림 바이오매스는 연간 4백만 톤 규모로, 산불과 산림 재해를 키우는 요인이 되고 있습니다.

이처럼 버려진 목재를 활용해 친환경 전기를 생산하는 길이 열렸습니다.

신재생에너지 정부 지원이 확충돼 수입 목재 펠릿을 상대로 가격경쟁력을 갖게 됐기 때문입니다.

[채현규 / 펠릿 생산업체 상무 : 국내에는 다양한 산림 자원이 분포하고 있고 그런 산림자원을 활용해서 친환경 전기를 생산함으로써 국내 목재산업 발전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나라 목재 펠릿 자급률은 5.7% 선.

수입액만 3,700억 원을 웃돌고 있습니다.

산속에 방치되고 있는 목재를 발전용 원료로 사용하면 산림을 보호하면서 환경보전에도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목재 펠릿의 원료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전국에 임도 시설을 늘리고, 고성능 임업 기계 보급 등 수집비용 절감에도 주력할 계획입니다.

[박종호 / 산림청 차장 : 앞으로 2022년까지 100만 톤의 미이용 산림 바이오매스를 발전용으로 활용할 계획입니다. 이렇게 할 경우 약 1,500개의 일자리를 만들고 생산설비 투자 효과도 확대, 발생할 것입니다.]

산업화와 경제 발전을 이끌었던 우리의 목재산업.

이제는 부산물을 활용해 신재생에너지를 만들고 지역경제를 이끄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YTN 이정우[leejwoo@ytn.co.kr]입니다.
  1.  18:00세계를 놀라게 한 날씨 TOP10...
  2.  19: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2)
  3.  19:40황금나침반 대한민국 이색 취...
  1.  YTN사이언스 프로그램 기획안 공모
  2. YTN사이언스 앵커 모집 공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