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내 몸 보고서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60세 치매 검진..."미리 알면 늦출 수 있어"

[앵커]
치매에 걸리면 1명이 도맡아 돌봐야 하므로 치매는 흔히 '1+1 질병'이라고 합니다.

그만큼 조기 검진이 중요하다는 뜻인데요.

치매 걸리는 시기를 볼 때 예순 살부터는 의무적으로 치매 검진을 받아야 한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습니다.

김범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50여 명이 생활하는 요양원입니다.

이 가운데 90%는 치매에 걸렸습니다.

가족이 돌볼 형편이 되지 않아 어쩔 수 없이 맡겨진 겁니다.

[선경자 / 요양원 사무국장 : 점점 더 힘들어지고 가족 간에도…. 그러니까 자식들이 아무리 잘 돼 있어도 치매는 그런 것하고 상관없이 진행되기 때문에 가족 전체가 더 힘들어지는 것 같습니다.]

수명이 늘면서 치매 환자 역시 늘어날 것으로 학계는 내다보고 있습니다.

예전에는 뇌보다 몸이 빨리 늙었지만, 앞으로는 건강한 몸이 뇌의 퇴화를 겪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치매에 걸리는 비율은 75살부터 급격하게 높아지기 시작해 85살이 넘으면 2명 가운데 1명꼴로 병을 앓습니다.

국책연구단은 이미 우리나라 사람이 치매에 잘 걸리는 특이 유전자를 확인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60살부터 치매 검진을 받으면 치매 걸리는 시기를 예측하고 늦추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건호 / 조선대 치매 국책연구단장 : 생애 전환기 건강 검진에서 국민을 대상으로, 노인들을 대상으로 검진할 수 있는 그런 체계가 갖춰줘야만 치매를 예방할 수 있고 치매의 발병률을 억제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한해 치매 환자 70만 명에게 들어가는 비용은 15조 원.

'치매 국가 책임제'를 선언한 정부는 오는 2020년부터 치매에 걸리는 시기를 5년 늦추기 위한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행할 계획입니다.

YTN 김범환[kimbh@ytn.co.kr]입니다.
  1.  14:00세계를 놀라게 한 날씨 TOP10...
  2.  15:00상상, 현실이 되다 : 4차 산...
  3.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연말·신년특집 프...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