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여름 휴가철 익사사고 원인 1위 '음주'

최근 5년 동안 여름 휴가철에 국립공원에서 물놀이하다 숨진 사람의 절반 이상은 술을 마신 뒤 사고를 당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국립공원관리공단 자료를 보면 지난 2012년부터 2016년까지 7월과 8월 여름 휴가철에 국립공원에서 물에 빠져 숨진 사람은 9명입니다.

이 가운데 술을 마신 뒤 물놀이하다 숨진 사람은 전체의 56%인 5명으로 가장 많습니다.

이어서 출입금지구역 내 물놀이 사망 사고가 3건, 다슬기 채취 중 사망 사고가 1건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국립공원은 술을 마시면 심장 박동이 빨라지고 혈관이 늘어나는데 특히, 찬물에 들어가면 혈관이 급격하게 수축해 심장 마비가 발생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1.  03:30청년창업 런웨이 건강한 기부...
  2.  04:00NGC 특선다큐 와일드 랭킹 - ...
  3.  05:00미래를 여는 K-ICT 내 손안의...
  1.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주제작 ...
  2. YTN사이언스 ‘청탁금지법 공무수행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