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내 몸 보고서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대설 최강 한파에 전국 꽁꽁...주말, 한파와 눈 절정

[앵커]
절기 대설인 오늘, 올겨울 들어 가장 강력한 한파가 찾아왔습니다.

서해안에는 대설주의보까지 내려졌는데요,

이번 한파와 눈은 주말에 절정을 이룰 전망입니다.

정혜윤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강력한 한파가 몰아친 출근길

달력은 아직 초겨울이지만, 거리 모습은 벌써 한겨울입니다.

두꺼운 털옷과 목도리, 털모자, 장갑까지 등장했습니다.

하지만 옷깃을 파고드는 칼바람에 발걸음은 절로 빨라집니다.

철원 광덕산 기온이 영하 18.8도를 기록하는 등 강원 산간은 영하 20도 안팎까지 기온이 떨어졌습니다.

파주 영하 10.2도, 서울 영하 9.1도, 대전 영하 4.5도, 광주 영하 1.9도, 대구 영하 2.6도 등 전국이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웠습니다.

특히 강한 바람 탓에 체감 온도는 영하 15도 안팎에 머물렀습니다.

[반기성 / 케이웨더 예보센터장 : 이번 한파가 더 강력한 이유는 영하 25도에 달하는 북극 한기가 영향을 주기 때문입니다. 다음 주 초반까지는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 안팎까지 내려가고, 한낮 기온도 영하권에 머물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주말과 휴일, 서울 기온이 영하 11도까지 떨어지며 한파가 절정을 이룬 뒤 다음 주 화요일쯤 누그러지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파 속에 서해안에는 절기 대설에 맞추기라도 하듯 함박눈이 쏟아졌고 첫 대설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앞으로도 충청과 호남지방에는 최고 10cm의 많은 눈이 더 내려 쌓일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한파 속에 내린 눈이 얼어 빙판을 이루는 곳이 많겠다며, 교통안전과 시설물 피해, 낙상 사고에 대한 대비를 당부했습니다.

YTN 정혜윤입니다.
  1.  17:00한국탐색 욕망의 공간 색을 ...
  2.  18:00띵 뷰(Thing View) <22회> (본)
  3.  18:30이지 사이언스 <145회> (본)
  1.  2018 수용자품질평가조사 결과 (한국...
  2. [종료] YTN사이언스 연말·신년특집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