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내 몸 보고서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첫 한파특보에 칼바람 출근길...주말, -10℃ 한파

[앵커]
서울을 비롯한 내륙에 올겨울 첫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영하권 추위가 시작됐습니다.

모레부터는 북극 한기까지 가세하면서 영하 10도 안팎의 강력한 한파가 예고됐습니다.

정혜윤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첫 한파특보가 내려진 서울 도심

시민들은 두꺼운 점퍼와 모자, 털 목도리, 장갑으로 중무장했습니다.

전날보다 10도 이상 뚝 떨어진 기온에 매서운 칼바람이 가세하며 추윌 더했습니다.

[정윤찬 / 서울시 내발산동 : 예전보다 일찍 추워진 것 같고 바람도 많이 차가워진 거 같아요. 얼굴이나 손이 매우 차가워요.]

철원 김화읍 기온이 -11도까지 떨어진 것을 비롯해 파주 -7.1도, 서울 -4.3도, 대전 -2.7도, 전주 -0.7도, 대구 2.2도 등으로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웠습니다.

이번 추위는 쉽게 풀리지 않을 전망입니다.

내일 잠시 평년 기온을 회복하며 추위가 주춤하겠지만, 모레부터는 이번보다 더 강력한 한기가 한반도를 뒤덮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입니다.

금요일부터는 상층으로 영하 25도에 달하는 북극 한기가 남하하겠습니다. 이에 따라 주 후반 중부 지방은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 안팎까지 떨어지며 한겨울 혹한이 맹위를 떨칠 전망입니다.

금요일에는 서울 아침 기온이 -9도, 토요일에는 -10도까지 곤두박질하고, 찬 바람에 체감온도는 -20도 가까이 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한낮에도 영하권 강추위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한파와 함께 서해안과 섬 지역에는 많은 눈이 쏟아질 것으로 보여 폭설 피해에 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기상청은 이번 한파가 다음 주 월요일까지 이어진 뒤 누그러들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YTN 정혜윤입니다.
  1.  14:00세계를 놀라게 한 날씨 TOP10...
  2.  15:00상상, 현실이 되다 : 4차 산...
  3.  16: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본)
  1.  [종료] YTN사이언스 연말·신년특집 프...
  2. [종료] YTN사이언스 구매 프로그램 공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