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내 몸 보고서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방파제 부서지고, 강풍에 구조물 떨어져 2명 다쳐

[앵커]
태풍 '쁘라삐룬'의 영향으로 제주와 남해안에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제주에선 높은 파도에 공사 중인 방파제가 부서졌고, 전남 여수에선 강풍에 공사장 구조물이 떨어져 2명이 다쳤습니다.

보도에 고재형 기자입니다.

[기자]
태풍 "쁘라삐룬'의 힘을 보여주듯 높이 5m에 달하는 파도가 해안가로 쉴 새 없이 밀려듭니다.

일부 작은 항·포구의 방파제는 집어삼킬 듯 달려드는 파도에 한없이 작아집니다.

위미항에선 공사 중인 방파제가 너울성 파도에 부서졌습니다.

[동네 주민 : 5개의 큰 파도가 오다가 5분 정도 작은 파도가 오고 연이어서 큰 파도가 왔습니다.]

피해 구간만 76m, 자재가 파도에 쓸려나가면서 피해액은 6억 원에 달합니다.

당시 파도의 힘이 얼마나 셌던지 기초 작업을 했던 거대한 돌들이 이처럼 어지럽게 뒤집혔습니다.

경남 양산에선 도로가 10여 m 내려앉았습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주차했던 차량 4대가 부서졌습니다.

창원에선 폭우에 노래방이 침수됐고, 도로에 나무가 쓰러지기도 했습니다.

전남 여수에선 강풍에 공사장 구조물이 날려 모자를 덮쳤습니다.

이 사고로 50살 어머니와 24살 아들이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태풍으로 강풍이 불어 제주공항과 김해, 여수 공항 등에서 200여 편의 항공기가 결항했습니다.

태풍 특보로 바닷길도 끊겨 여객선 등의 발이 묶였습니다.

기상청은 밤사이 영남 해안에는 태풍 영향으로 150mm 이상의 호우가 쏟아지고, 초속 30m 안팎의 돌풍이 불겠다면서 태풍에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YTN 고재형[jhko@ytn.co.kr]입니다.
  1.  01:00사이언스 스페셜 호모 비아토...
  2.  02:00한국사 探 가죽과 비단을 수 ...
  3.  0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4)
  1.  2018 수용자품질평가조사 결과 (한국...
  2. [종료] YTN사이언스 연말·신년특집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