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과학본색 사이언스 매거진 내 몸 보고서 생각 연구소 줌 인 피플 궁금한S
프로그램소개 다시보기 최신순 날짜순
닫기
-
123

별일 아닌데도 '욱'…충동장애 환자 6천 명

순간적인 자극을 조절하지 못해 자신과 남에게 해가 되는 충동적인 행동을 하는 환자가 매년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습관 및 충동장애'로 진료를 받은 사람은 2017년 5천986명으로 2015년 이후
매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습관 및 충동장애 가운데 대표적인 질환인 분노조절장애의 경우 전체 환자 가운데 20∼30대 비율이 절반에 달했으며, 성별로는 남성이 83%로 압도적으로 높았습니다.

분노조절장애 환자들은 충동적 행동 이후 긴장 해소와 만족을 느끼며 자신의 폭력적인 행동에 대한 후회나 죄책감이 없는 것이 특징입니다.

충동장애에는 분노조절장애뿐만 아니라 병적 도벽과 방화, 인터넷 사용, 쇼핑 중독 등도 포함됩니다.

이혜리 [leehr2016@ytn.co.kr]
  1.  09:00닥터지바고 암의 씨앗 혹, 혹...
  2.  10:00띵 뷰(Thing View) <22회> (2)
  3.  10:30이지 사이언스 <145회> (2)
  1.  2018 수용자품질평가조사 결과 (한국...
  2. [종료] YTN사이언스 연말·신년특집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