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임신 중 미세먼지 노출, 아이 아토피 부른다

임산부가 미세먼지에 많이 노출되면 태어난 아이의 아토피 피부염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이화여대 하은희 교수팀은 2006년부터 5년 동안 모자환경보건센터에 등록된 산모 659명을 대상으로 임신 중 대기오염물질 노출이 출산 후 6개월 이내 자녀의 아토피 피부염 발생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임신 12주까지 초기에 미세먼지 노출량이 1㎥당 10㎍씩 증가할 때마다 출산 후 아이가 아토피 피부염에 걸릴 위험은 22%, 이산화질소 노출량이 10ppb씩 늘어날 때마다 아토피 피부염 위험은 35% 올라갔습니다.

연구팀은 또, 임산부의 주거지 200m 이내에 녹지공간이 있으면, 미세먼지와 이산화질소 노출량이 늘어나도 아이의 아토피 피부염 위험이 커지지 않았던 점도 확인했습니다.

양훼영 [hwe@ytn.co.kr]
  1.  07:00사이언스 스페셜 <호모 마키...
  2.  08:00수다학 <200회> (5)
  3.  09:00그랜드 투어 어둠속에 빛나는...
  1.  2018 대한민국 학생 & 제6회 아시...
  2. [종료]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