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설 당일 귀성·귀경 고속도로 혼잡 최고

[앵커]
부모님과 친지를 만나 가족의 정을 나눌 수 있는 설 연휴가 코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하지만 고향 오가는 길은 늘 교통체증 때문에 미리 지치는데요.

이번 설 연휴 귀성 귀경길, 예상 교통 상황을 김현우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한 이동통신사가 자사의 모바일 내비게이션이 확보한 지난 5년간의 교통 데이터를 분석했습니다.

고향으로 떠나기 가장 좋은 시간대는 14일 오전 10시 이전과 15일 오후 6시~8시로 나타났습니다.

귀성과 귀경 모두 고속도로가 가장 막히는 날은 설 당일인 16일입니다.

서울과 부산 구간 귀성길은 설 당일인 16일 오전 6시부터 교통량이 늘어나 오전 11시에 최고조에 달할 것으로 예상됐습니다.

16일 11시 기준, 서울에서 부산까지 8시간 30분이 소요될 전망입니다.

반대로 같은 시간 기준, 부산에서 서울은 8시간으로 예상됐습니다.

평소 일요일 같은 시간보다 2시간 40분 정도 더 걸리는 겁니다.

서울~광주 구간은 14일 오후 4시, 15일 오전 8시대에 정체가 최고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광주~서울 구간은 16일 오전 11시 기준, 7시간 걸리는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귀성·귀경 모두 평소 일요일보다 3시간 정도 더 소요되는 셈입니다.

전문가들은 실시간 교통정보 앱을 이용하고, 우회로나 사고지점 등을 수시로 확인하면 귀성·귀경길을 이용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습니다.

YTN 김현우[hmwy12@ytn.co.kr]입니다.
  1.  22:00관찰카메라 24시간 국경의 섬...
  2.  23:00사이언스 투데이 오후 (3)
  3.  23:40천 개의 비밀 어메이징 스토...
  1.  [종료]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
  2.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선거운동기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