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사이언스 10주년 기념 로고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국민 간식 고구마, 품종 국산화 앞당긴다

[앵커]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겨울 간식은 역시 고구마죠.

그런데 시중에서 판매하는 고구마의 절반 이상이 일본 품종이라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최근 바나나보다 당도가 높은 국산 품종이 다양하게 개발돼 농가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합니다.

백종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손발이 얼 정도로 추운 날, 고구마가 맛있게 구워집니다.

사람들은 잠시 바쁜 걸음을 멈추고 김이 모락모락 나는 고구마를 한입 베어 뭅니다.

국산 품종 고구마 시식행사 현장입니다.

[문미화 / 전북 익산시 춘포면 : 다른 고구마보다 맛있다고 생각해요. 이 고구마를 사 먹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이번에 선보인 고구마는 모두 4개 품종.

50% 가까이 차지하는 일본 품종을 대체하기 위해 만든 고구마들입니다.

당도가 30브릭스에 가까워 바나나보다 훨씬 달고 퍽퍽하지 않은 게 특징입니다.

특히 자색 고구마인 '단자미'는 심혈관계 질환 예방에 효과가 있는 안토시아닌 색소를 다량 함유해 건강에도 도움이 됩니다.

[손경애 / 전북 정읍시 내장산동 : 자색 고구마 다른 품종을 먹어봤는데, 맛이 없고 생으로 먹으면 먹지만 삶아서는 못 먹겠더라고요. 이 품종은 당기는 맛이 있고 달콤한 맛이 있어서 좋은데요.]

덩굴쪼김병과 뿌리혹선충 등의 병충해에도 월등히 강해 국산 품종을 찾는 농가도 늘고 있습니다.

[백봉렬 /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바이오 자원팀장 : 조직배양을 해서 우량 종묘를 만들어 보급하는 사업을 하고 있습니다. 종순 자체가 좋으면 품질과 수량을 높일 수 있는 체계가 되고 자연스럽게 우리 품종이 많이 보급되리라고 생각합니다.]

새로운 품종이 소비자와 농가에 좋은 반응을 얻으면서 5년 안에 국산 품종 재배 점유율이 80%까지 올라갈 것으로 기대됩니다.

YTN 백종규[jongkyu87@ytn.co.kr]입니다.
  1.  04:00녹색의 꿈 곤충의 재발견 (2)
  2.  05:00YTN SCIENCE다큐 새로운 세계...
  3.  06:00닥터지바고 슈퍼 푸드의 힘 (2)
  1.  [종료]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
  2. [종료] YTN사이언스 미디어렙(영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