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정기적 야간 근무 여성, 암 발병 확률 높아

정기적으로 야간에 근무하는 여성이 낮에 일하는 여성보다 유방암 등 암에 걸릴 위험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AFP통신은 중국 쓰촨대학 의학센터 연구팀이 기존 관련 연구 60여 건을 종합, 분석한 결과 야간 교대근무가 여성에게 위험 인자가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습니다.

장기적인 야간 교대근무는 여성의 암 발병 위험을 19% 높였으며, 암 유형별로는 피부암에 걸릴 위험이 41%, 유방암에 걸릴 위험이 32% 증가했습니다.

야간 근무가 잦은 여성 간호사들을 분석한 결과 밤에 일하는 간호사는 그렇지 않은 간호사보다 유방암에 걸릴 확률이 58% 높았으며, 위장 계통 암도 35%, 폐암도 28%가 높았습니다.

특히 유방암은 야간 교대근무를 하는 5년마다 발병 위험이 3.3% 증가했습니다.

다만 야간 교대근무와 유방암의 연관성은 북미와 유럽 여성에게만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습니다.

연구를 이끈 마쉐레이 교수는 "연구 결과가 장기적으로 야간에 근무하는 여성들을 위한 건강 보호 프로그램의 필요성을 말해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1.  08:00국내특선다큐 1인 제작의 시...
  2.  09:00구독 별별과학 <1회> (4)
  3.  09:30환경 살리GO <3회> (5)
  1.  [종료]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
  2.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선거운동기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