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sns포함 로고

사이언스 4월 과학의 달 로고

로고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tv 네이버포스트 네이버밴드 카카오tv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감미료 트레할로스, 장염 급증 주원인"

설탕을 대체하는 감미료로 알려진 '트레할로스'가 장염 확산의 주원인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베일러의대 연구팀은 지난 15년 동안 '클로스트리둠 디피실 균'으로 인한 장염 등 감염증이 급증했는데, 이런 현상이 감미료 '트레할로스' 섭취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연구팀은 쥐 실험 결과 트레할로스를 섭취한 쥐들은 그렇지 않은 쥐들보다 감염증에 걸릴 확률이 훨씬 높게 나타났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런 현상은 트레할로스를 섭취함으로써 쥐의 장 속에 있는 디피실 균 수가 증가하고 더 독한 균의 수도 급증했기 때문이라고 연구진은 덧붙였습니다.

특히 2000년대 들어 디피실 균 감염증이 급증하고 증상이 심해졌는데, 이는 미국 식품의약청이 2000년 식품첨가물로 트레할로스 사용을 승인해줬기 때문이라고 연구팀은 지적했습니다.

이성규 [sklee95@ytn.co.kr]
  1.  10:00기술창업 런웨이 맞춤형 운동...
  2.  11:00사이언스 투데이 오전 (본)
  3.  11:30비즈테크 (BIZ TECH) <3회> (3)
  1.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주제작 ...
  2.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선거운동기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