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사이언스 10주년 기념 로고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스티븐 호킹 "AI, 인류 문명사 최악의 사건될 수도"

세계적인 물리학자인 스티븐 호킹 박사가 "인공지능, AI 기술이 인류 문명사에서 최악의 사건이 될 수 있다"고 심각한 경고를 내놨다고 CNBC 방송이 전했습니다.

호킹 박사는 현지 시각 6일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웹 서밋 기술 콘퍼런스'에서 "이론적으로 본다면 컴퓨터가 인간의 지능을 모방하고, 나아가 뛰어넘을 수 있다"며 이같이 우려했습니다.

그러면서 "인류가 그 위험에 대처하는 방법을 익히지 못한다면, AI는 인류 문명에 최악의 사건이 될 것"이라며 "자율적으로 작동하는 AI 무기의 위험성은 물론이거니와 우리 경제도 파괴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