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사이언스 10주년 기념 로고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갤노트8 사전판매 vs V30 체험존…마케팅 경쟁 돌입

[앵커]
삼성전자가 오늘부터 국내에서 '갤럭시노트8' 사전 판매에 들어갔습니다.

LG전자도 'V30' 체험존을 운영하는 등 하반기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서 주도권을 잡기 위한 마케팅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한영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올 하반기 스마트폰 시장의 최대 기대작으로 꼽히는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8'과 LG전자의 'V30'이 오는 21일 동시 출시를 앞두고 본격적인 마케팅 경쟁에 들어갔습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의 출고가를 64GB 모델은 109만 원, 256GB 모델은 125만 원으로 확정했습니다.

오늘부터 14일까지 사전 판매에 들어가 오는 15일 사전 구매 고객부터 개통하고, 21일부터는 일반 판매가 시작됩니다.

'갤럭시노트8'은 6.3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와 1200만 화소 듀얼 카메라, S펜 등을 탑재해 역대 최고의 성능을 갖췄습니다.

LG전자도 서울과 부산, 대전 등 5개 도시에서 13개 체험존을 운영합니다.

'V30'은 얇고 가벼운 데다 전문가 수준의 카메라와 음향, 구글의 음성인식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최근 통신요금 인하로 타격을 입은 이동통신사들도 마케팅 경쟁에 가세했습니다.

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는 각각 사전 체험 공간을 운영하면서, 통신요금을 할인해 주는 제휴카드와 단말기 보상 프로그램 등 다양한 판촉 프로그램을 준비했습니다.

삼성과 LG, 이통통신 3사가 자존심을 걸고 벌이는 마케팅 경쟁이 침체된 내수 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을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YTN 한영규입니다.
  1.  21:00닥터지바고 <16회> (3)
  2.  22:00세계테마기행 천하절경의 산...
  3.  22:45에너지 미래를 바꾸다 <1회> ...
  1.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주제작 ...
  2. YTN사이언스 미디어렙(영업소) 공개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