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

사이언스 투데이
방송보기 프로그램소개

빨라진 폭염…서울시 지원 노숙인 증가

올해 첫 폭염경보가 지난해보다 보름 정도 일찍 내려진 가운데, 서울시의 지원을 받는 거리 노숙인 숫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는 지난 6월부터 '노숙인 여름철 특별보호대책'을 가동하면서, '무더위 쉼터' 안내나 병원 이송 등 구호 조치 2만 건을 실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47명 많은 하루 평균 천204명이 무더위 쉼터를 찾고, 샤워실 이용자도 하루 평균 509명으로 느는 등 전년보다 많은 노숙인이 도움을 받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서울시는 특별보호대책기간을 다음 달까지 운영하면서, 거리 순찰과 상담, 무더위 쉼터와 샤워실 제공, 차량 이동 목욕 서비스, 건강 취약자 특별 관리 등을 실시할 계획입니다.
  1.  08:00수다학 수학성적만 낮은 아이...
  2.  09:00녹색의 꿈 하천, 도시 생태의...
  3.  10:00청년창업 런웨이 <출퇴근 관...
  1.  YTN사이언스 미디어렙(영업소) 공개 모집
  2. YTN사이언스 과학 프로그램 외주제작 ...